소바쥬 오 드 뚜왈렛

소바쥬는 사막의 태양 아래 펼쳐진 하얗게 불타는 대지와 암석으로 덮인 광활한 풍광 위의 눈부신 파란 하늘과 사막의 강렬한 태양 아래 펼쳐진 하얀 대지, 그 무한한 자연에서 영감을 받아 탄생했습니다. 소바쥬 오 드 뚜왈렛은 앰브록산의 고귀한 앰버, 자연에서 탄생한 수지 엘레미와 우디 노트가 조화롭게 한데 어우러지며 깊은 과일향을 힘있게 감싸 안습니다.

거칠고 야성적인 매력과 고귀한 분위기가 어우러진 향수

상쾌한 과일향을 머금은 스파이시한 칼라브리아산 베르가못

오 드 뚜왈렛, 강인한 에너지가 느껴지는 디올만의 시그니처 향

우디한 마린 노트가 더해진 앰브록산 특유의 잔향

자연 그대로의 원료를 통해 디올이 탄생시킨 향수

프랑소와 드마쉬(François Demachy)는 특별한 재배 조건을 통해 생산된 자연 그대로의 진귀한 원료로 자연에 대한 찬가와도 같은 특별한 향을 완성했습니다. 이렇게 탄생한 향 가운데, 특히 칼라브리아산 베르가못 향은 특별한 품질을 가지고 있습니다. 따뜻한 바람이 부는 비옥한 토양에서 전통적인 재배 방식에 따라 자라난 베르가못은 특별한 추출 과정을 거쳐 잊을 수 없는 뉘앙스를 풍기는 강렬한 향을 선사합니다.

영감

"소바쥬는 광활하고 무한한 대지에서 영감을 받아 탄생했습니다. 야성과 고귀함을 동시에 표현하는 향을 만들고 싶었습니다. 세심하게 선별한 자연 원료를 넘칠 정도로 풍부하게 담아 야생의, 자연 그대로의 모습을 담아냈습니다.”


프랑소와 드마쉬, 디올 퍼퓨머-크리에이터

리필 버전으로 새롭게 태어난 소바쥬

소바쥬는 지속될 수 있는 자연을 담았습니다. 디올의 럭셔리에 대한 지속 가능한 접근 방식의 일환으로 탄생한 새로운 친환경 디자인의 소바쥬 리필은 재활용 가능한 알루미늄으로 제작되었습니다. 리필을 사용하면 간단한 과정을 통해 단 한 방울의 낭비 없이 소바쥬 오 드 뚜왈렛 100ml 보틀을 채울 수 있습니다.

아트 오브 퍼퓸
특별한 리추얼로 소바쥬 오 드 뚜왈렛의 향기를 더욱 오래 즐겨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