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바쥬 오 드 퍼퓸

차가운 밤공기처럼 산뜻한 향 곳곳에 신비로울 만큼 강렬한 힘이 깨어나 깊이 있는 향기를 채워줍니다. 칼라브리아산 베르가못이 쥬시한 시그니처 향을 극대화합니다. 거칠고 정렬적인 품격을 지닌 인도네시아산 너트맥이 쓰촨 페퍼, 핑크 베리와 조화를 이루며 소바쥬의 시그니처 향에 강한 생명력을 불어넣고, 파푸아 뉴기니산 바닐라 앱솔루트가 앰브록산®의 앰버 우디 향을 감싸 강인한 에너지가 느껴지는 스모키함을 더해줍니다.

강렬함과 고귀함을 동시에 표현하는 향수

과즙이 풍부하면서도 스파이시한 칼라브리아산 베르가못의 상쾌함

관능적이고 신비로운 오 드 퍼퓸

신비롭게 감싸져있는 파푸아뉴기니산 바닐라 앱솔루트의 관능성

자연 그대로의 원료를 통해 디올이 탄생시킨 향수

프랑소와 드마쉬(François Demachy)는 특별한 재배 조건을 통해 생산된 자연 그대로의 진귀한 원료로 자연에 대한 찬가와도 같은 특별한 향을 완성했습니다.
패츌리는 인도네시아의 외딴 숲에서 재배되고 가공 과정을 거친 후 그라스 지역에서 에센스 "원료"를 수차례 다시 증류하여 특유의 향기를 생생하게 재현합니다.
흙내음과 캄퍼 향이 사라지고 가장 이상적인 형태의 패츌리 향만 남게 됩니다.

영감

소바쥬 오 드 퍼퓸은 마법과도 같은 황혼의 사막에서 영감을 받았습니다.
타는 듯한 사막의 공기에 밤의 차가움이 더해져 깊이 있는 향수가 탄생했습니다. 늑대가 모습을 드러내고 하늘은 불타오르는 시간, 새로운 마법의 세계가 펼쳐집니다.

아트 오브 퍼퓸
특별한 리추얼로 소바쥬 오 드 퍼퓸의 향기를 더욱 오래 즐겨보세요.